KHJ_7031.jpg 


올해 4회째를 맞는 궁중문화축전은 한국의 대표적 문화유산인 궁궐을 활용해 국민들이 더욱 친숙하게 우리 문화유산을 접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특히 올해는 ‘세종대왕 즉위 600주년’을 맞아 세종의 정신과 업적을 재해석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4대 궁 및 종묘에서 선보이며 경북궁 경회루에서 궁중음악과 현대 음악이 어우르는 자리가 펼쳐졌다.


[무단전제,무단복사 금지 스포츠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