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0530MAXQ JULY_코코바이킹_일반표지컷.jpg




머슬마니아가 배출한 차세대 머슬퀸 전혜빈, 홍다현의 바캉스 표지 미공개 컷이 공개되었다. 남성 헬스잡지 ‘맥스큐’ 7월호 커버걸로 낙점된 전혜빈, 홍다현은 강원도 양양의 서피비치 해변을 배경으로 눈부신 미모와 환상적인 몸매를 선보여 화제다. 특히 공개된 컷에서 이들은 시원한 바다와 해변에서 환상 ‘케미’를 선보이며 바캉스 여신으로서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는 후문이다.


무엇보다 전혜빈, 홍다현은 지난 4월 27~28일 양일간 건국대학교 새천년관에서 펼쳐진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미즈비키니 종목에서 각각 톨 5위, 미디움 4위를 차지하며 머슬마니아를 대표하는 차세대 아이콘으로도 각광받고 있다

.

맥스큐 관계자는 “7월호 화보는 ‘엔조이 바캉스’를 콘셉트로 차세대 머슬퀸 전혜빈, 홍다현의 치명적인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강원도 양양 서피비치를 배경으로 한 두 여신들의 환상적인 미공개 화보를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7월 23일까지 스포맥스 온라인 스토어를 비롯해 온라인 서점과 전국 중대형 서점에서 ‘맥스큐’ 7월호 낱권 및 신규, 기존 정기구독자에게는 맥스큐 커버걸 화보로 구성된 ‘2019 머슬퀸 캘린더’가 특별부록으로 무료 제공된다.


[무단 전제,무단복사금지 스포츠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