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치넘치는 플레이와 득점으로 K리그2 ‘꼴찌 탈출’에 성공한 안양의 정희웅이 KEB하나은행 K리그2 (챌린지) 2018 18라운드 MVP에 선정되었다.


안양 정희웅_1.jpg

[사진제공 / 대한프로축구연맹]


정희웅은 지난 8일(일) 부천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부천과 안양의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18라운드 경기에 선발 출장해 풀타임 활약했다.


전반 22분, 정희웅은 상대 수비라인 깊은 곳에서 김진래의 스로인을 받아 경기 첫 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스로인의 특성을 이용해 일찌감치 위치를 선정한 정희웅의 재치가 빛나는 득점이었다.


부천도 4분 만에 임동혁이 동점골을 넣으며 안양을 추격했지만, 정희웅의 발끝이 또 한 번 승부를 결정지었다. 후반 13분, 왼쪽 측면에서 길게 올린 정희웅의 크로스가 김경준의 발리 슈팅으로 이어지며 부천의 골망을 흔들었다.


1골 1도움을 기록한 정희웅의 활약속에 2-1로 부천을 제압한 안양은 4월8일 이후 92일만에 K리그2 꼴찌 탈출에 성공했다.


[스포츠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