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HJ_4758.jpg

울산 현대의 골킥 주변에서 FC 서울의 공격이 몇번에 걸쳐졌지만  GK 오승훈의 방어로 울산 현대의 골대는 굳게 닫히어 추가골을 허용하지 않았다.


KHJ_4768.jpg


[스포츠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