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HJ_4550.jpg

순식간에 볼을 차고 오르는 FC 서울의 고요한을 전면 마크한 주니오가 수비자 반칙으로 FC 서울에 프리킥을 얻게 해주었다.

KHJ_4552.jpg


[스포츠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