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HJ_3923_500.jpg

서울 FC 윤석영 종횡무진 활동으로 1점을 득점한 가운데 윤석영이 상대진영 코너킥 부위에서 울한 현대의 김인성 선수에 의해서 발목이 잡혔다.


KHJ_3927_500.jpg



[스포츠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