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이하 "연맹")은 타이틀스폰서이자 K리그 공식은행인 KEB하나은행(은행장 함영주)과 손잡고 올해에 이어 2019년에도 『KEB하나은행과 함께하는 K리그 어린이 축구교실』을 연중 개최하기로 했다.


별첨_어린이 축구교실.jpg

[사진제공 /한국프로 축구연맹]



연맹과 KEB하나은행은 2018년에도 수원삼성, 울산현대, 전북현대 구단과 함께 『KEB하나은행과 함께하는 K리그 어린이 축구교실』을 실시하여 월드컵-아시안게임을 통해 한층 높아진 축구열기에 부응하며 유소년 축구 저변확대를 위해 힘쏟은 바 있다. 연맹과 구단, KEB하나은행은 이러한 노력을 내년시즌까지 이어나가기로 일찌감치 협의하였다.

『KEB하나은행과 함께하는 K리그 어린이 축구교실』은 전문 축구코치들의 지도 하에 축구 기본기를 배울 수 있는 축구클리닉을 비롯하여 레크리에이션과 기념촬영 및 당일 홈경기 관람 등으로 구성되어 어린이 축구팬에게 건강한 신체활동 경험은 물론 잊지 못할 기억까지 선사할 수 있을 전망이다.

연맹은 타이틀스폰서 KEB하나은행과 손잡고 적극적인 스포츠마케팅을 진행하여, 한국 프로축구의 산업적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K리그 타이틀스폰서이자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을 20여년간 후원해온 KEB하나은행과 함께 앞으로도 축구발전을 위한 노력을 지속할 예정이다.


[스포츠21 김홍직기자 wulrara@naver.com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