_KHJ0496.jpg

국내 첫 고가 보행길 "서울로 7017" 이 20일 개장 첫날 하루만 15만명의 인파가 몰렸다


일부 보완해야 할점도 있지만 서울시만의 휴식공간과 문화 공간으로 자리매길할 것으로 기대가 크다.